전체메뉴

donga.com

배우 김응수, 발기부전 고백…“내가 XX구나”
더보기

배우 김응수, 발기부전 고백…“내가 XX구나”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2-17 16:00수정 2017-02-17 16: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2 ‘비타민‘ 캡처

KBS2 ‘비타민‘ 캡처

배우 김응수가 발기부전을 고백했다.

16일 방송된 KBS2 '비타민'에서는 '소리 없는 살인자, 당뇨'편을 방송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휘재는 출연진들에게 "당뇨병보다 더 무서운 게 당뇨 합병증이다"라며 "혹시 당뇨 합병증에 대해 들어본 적 있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응수는 "내 주위 분 중 다리를 절단한 분도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홍경민과 손준호는 "제일 많은 게 실명이다", "남자한테 굉장히 안 좋았던 게 발기부전도 생긴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이에 조충현은 "제일 무섭다"고 말하며 몸서리를 쳤고, 김응수는 "내가 당뇨구나"라고 눈을 감고 깊은 생각에 빠져 웃음을 안겼다.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