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어린이 책]이 자리에서 기다릴게, 언젠가는 꼭 돌아와줘
더보기

[어린이 책]이 자리에서 기다릴게, 언젠가는 꼭 돌아와줘

손효림 기자 입력 2019-01-12 03:00수정 2019-01-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이/이수지 지음/80쪽·1만3000원·비룡소(5세 이상)
주인이 방치해 배고프고 목마르던 검은색 강아지가 새 가족이 됐다. 두 아이 ‘산’, ‘바다’는 강아지에게 ‘강’이라는 이름을 붙여준다. 이제 강이는 배고프지도 목마르지도 않다. 강이는 ‘산’, ‘바다’와 공놀이를 하고 눈밭도 구른다. 어느 날 ‘산’과 ‘바다’가 멀리 떠난다. “오래 걸리지 않아”라는 말을 남긴 채. 강이는 아이들을 기다린다. 몸이 아파도 기다림을 멈추지 않는다. 아이들과 함께 맞았던 눈이 펑펑 내리는 날, 강이는 눈 속으로 달려가는데….

검은 오일파스텔로 그린 그림이 포근하다. 마음을 나눈 후 긴 기다림을 이어가는 강이의 모습에 가슴이 먹먹해진다.
 
손효림 기자 aryssong@donga.com
주요기사
#강이#이수지#어린이 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