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바이올리니스트 KoN(콘), 한복패션쇼에 모델 및 축하연주자로 동시에 참여
더보기

바이올리니스트 KoN(콘), 한복패션쇼에 모델 및 축하연주자로 동시에 참여

양형모 기자 입력 2018-10-12 09:33수정 2018-10-12 16: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바이올리니스트이자 작곡가, 싱어송라이터, 뮤지컬배우, 모델 등 다방면으로 활약 중인 멀티 아티스트 KoN(콘)이 10월11일 상주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 2018 제12회 상주 전통명주 국제 패션페스티벌에 모델 및 축하 연주자로 동시에 참여했다.

KoN(콘)은 이날, 생활한복 패션쇼 순서에 모델로 올라 여유 있는 워킹과 유려한 무대매너로 인상적인 런웨이를 보여주었으며, 쇼가 끝나자 바로 바이올린을 들고 무대에 재등장해 역동적인 축하공연으로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특히 패션쇼에서 입었던 푸른색 한복 의상을 입은 상태로 바이올린을 연주하는 KoN(콘)의 모습은 관계자 및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기에 충분했다. 일부 관객은 “모델이 무대에 다시 나와서 연주하는 줄 알고 놀랐는데 알고 보니 진짜 바이올리니스트였다”며 감탄하기도 했다.

KoN(콘)은 올해 3월 DDP앞 맥스타일 특설무대에서 열린 미스터 리디(Mr. L,D)패션쇼에서도 모델 및 축하연주자로 동시에 참여했던 적이 있다. 이외에도 이상봉 컬렉션, 김서룡 옴므, 그리디어스 등 여러 브랜드들과 꾸준한 콜래버레이션을 통해 패션계가 주목하는 아티스트로 인정받아 왔다.

2017년 가을 뉴욕 스타일 패션위크에 당당히 모델로 데뷔하면서 국내 바이올리니스트 중 최초로 모델을 겸하는 아티스트가 됐다.

한편 올해로 12회를 맞는 ‘상주 전통명주 국제패션페스티벌’은 상주시가 주최하고 경북대학교 산업디자인연구소가 주관하는 행사로 천연염색 스카프 전시회, 전통한복 및 생활한복 패션쇼, 패션디자인 경진대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양형모 기자 ranbi@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