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와!글]예고영상 내보내자마자… ‘화유기’ 표절 의혹
더보기

[와!글]예고영상 내보내자마자… ‘화유기’ 표절 의혹

조윤경기자 입력 2017-12-08 03:00수정 2017-12-08 05: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주인공 등장장면 ‘콘스탄틴’과 흡사… 제작진, 논란 커지자 “오마주” 해명
표절 의혹이 제기된 tvN 드라마 ‘화유기’의 티저영상(위 사진)과 영화 ‘콘스탄틴’의 한 장면.
tvN 신작 드라마 ‘화유기’ 티저 영상이 할리우드 영화 ‘콘스탄틴’을 표절했다는 의혹이 온라인에서 제기되고 있다. 논란이 커지자 제작진은 ‘오마주’라고 해명했다.

23일 처음 방송될 예정인 ‘화유기’의 예고 영상이 4일 인터넷으로 공개됐다. 영상엔 흰색 슈트를 입은 차승원(우마왕 역)이 구두에 검은색 액체를 묻힌 채 공중에서 내려와 걸어가는 장면이 나온다. 누리꾼들은 이러한 설정부터 카메라 구도까지 2005년 개봉한 영화 ‘콘스탄틴’에서 루시퍼가 등장하는 장면과 유사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tvN 관계자는 “드라마 내용 자체는 영화와 관계가 없다”고 답하다가 논란이 지속되자 제작 당사자에게 확인해 “해당 영상은 본편 영상이 아닌 첫 방송 전에 시청자들의 관심과 흥미를 끌기 위해 만든 티저 영상으로, 영상 속 한 장면을 영화 ‘콘스탄틴’의 상징적인 장면을 오마주해 촬영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콘스탄틴’의 상징적인 장면이라 제작하는 입장에서는 누구나 오마주라는 것을 알아볼 것으로 생각했다”고 말했다.

반면 일부 누리꾼은 문제가 된 뒤에야 오마주라는 해명을 내놓은 것에 대해 불편하다는 의견이다. 이에 대해 김헌식 대중문화평론가는 “업계에 건전한 가져다 쓰기 문화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조윤경 기자 yunique@donga.com
#tvn 드라마 화유기#영화 콘스탄틴#화유기 표절#건전한 가져다 쓰기 문화가 필요하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