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배우 정해인 “얼굴 천재? 이종석이 붙여준 별명”
더보기

배우 정해인 “얼굴 천재? 이종석이 붙여준 별명”

뉴스1입력 2017-11-15 11:05수정 2017-11-15 11: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배우 정해인이 ‘얼굴 천재’라는 별명에 대해 “이종석이 붙여줬다”며 민망함을 표했다.

정해인은 15일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 ‘얼굴’ 천재‘라는 별며엥 대해 “감사하지만, 민망한 별명이다. 이종석 씨가 만들어 준 별명이다. 늘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그 친구에게는 늘 고맙고 제가 많이 의지하는 부분이 있다. 저한테 도움을 엄청 많이 준다”며 “이종석은 애교가 많다. 생각보다. 처음에 딱 보고서 차가울 줄 알았는데 도도하고 까칠할 줄 알았는데, 얘기 몇 마디 나누고 안면을 트고 친해지니까, 갑자기 애교를 보이더라. 저는 당황했다. 하지만 받다 보니 편하고 익숙해졌다”고 칭찬했다.

정해인은 ’역모-반란의 시대‘에서 포졸로 좌천당한 조선 최고의 검사 김호 역을 맡았다. ’역모-반란의 시대‘는 영조 4년을 배경으로 내금위 사정에서 의금부 포졸로 좌천당한 조선 최고의 검 김호가 왕좌를 노리는 역적 이인좌의 어영청 5인방 무사집단이 역모를 꾸미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사극 영화다.

한편 ’역모-반란의 시대‘는 오는 23일 개봉한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