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MBC 아나운서 26명 다시 뭉쳤다…“파업 이전 프로로 복귀”
더보기

MBC 아나운서 26명 다시 뭉쳤다…“파업 이전 프로로 복귀”

뉴시스입력 2017-11-15 11:01수정 2017-11-15 11: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아나운서들이 공정방송 실현과 아나운서국 정상화에 나설 것을 결의했다.

MBC 아나운서 26명 전원은 1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 로비에서 복귀 선언문을 발표했다.

아나운서들은 이를 통해 업무 복귀와 파업 전 진행하던 프로그램 복귀 등을 선언했다.

특히 부당 전보된 아나운서들의 아나운서국 복귀, 신동호 아나운서국장과 보직자의 부당한 업무 지시를 거부 등을 천명해 주목된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이하, 노동조합)의 총파업 중단 결정에 따라 아나운서 조합원은 다음과 같이 행동할 것을 결의한다.

- 2017년 11월15일 오전 9시에 총파업을 중단하고 업무에 복귀한다.


- 아나운서 노조원은 노동조합이 쟁의 행위 종료를 선언할 때까지 비상대책위원회인 ‘앞날바로세움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한다. 위원회 구성과 업무 지침 등은 아나운서 노조원의 총의를 반영하여 운영한다.

- 부당 전보된 아나운서 10명은 총파업 중단 즉시 아나운서국으로 복귀하여 본연의 업무를 수행한다.

- 아나운서국장과 그의 꼭두각시인 보직자의 부당한 업무 지시를 거부하며 김장겸 체제에 부역한 수구세력의 패악은 단호히 배격한다.

- 최근 사태와 관련해 책임 있는 자들의 사법적 처리도 중단 없이 추진한다.

- 총파업과 제작 거부에 나섰던 아나운서들은 원칙적으로 파업 이전의 프로그램으로 복귀한다. 시기와 방법 등은 앞날바로세움위원회 결정에 따른다.

- 공정방송 실현과 아나운서국 정상화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한다.

2017년 11월15일 아나운서 조합원 일동.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