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윤희웅의 SNS 민심]대한민국의 모든 이슈가 있는 편의점
더보기

[윤희웅의 SNS 민심]대한민국의 모든 이슈가 있는 편의점

윤희웅 오피니언라이브 여론분석센터장입력 2017-08-11 03:00수정 2017-08-1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윤희웅 오피니언라이브 여론분석센터장
편의점엔 ‘대한민국’이 담겨 있다.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혼밥·혼술 문화, 프랜차이즈 회사와 점주 간 갈등, 최저임금 문제, 심야 안전 문제 등이 편의점에서 발견된다. 자영업 희망자들도 치킨집 대신 편의점에 눈길을 보낸다.

온라인에서 편의점을 검색하는 빈도는 백화점, 마트, 재래시장 등에 비해 월등히 높다. 사람들은 편의점을 검색하며 위치를 찾고, 신상품 정보를 알고 싶어 한다. 또 알바 자리를 구하려고, 창업하려고 편의점을 검색한다.

점포 수도 치킨집을 넘어섰다. 편의점 공화국인 일본에 비해 전체 점포 수는 적지만 인구 대비 점포 수는 1.5배 정도 우리가 많다. 매출도 늘고 있다. 올 상반기 유통업체 매출을 지난해 상반기와 비교하면, 편의점은 11.4% 증가했다. 대형마트는 0%, 백화점은 0.9%, 대기업슈퍼마켓(SSM)은 1.5% 증가율에 그쳤다. 사실상 오프라인에서는 편의점만 커지고 있다.

편의점 연관어를 분야별로 나눠 살펴보았다. 먼저 어떻게 평가하는지를 보면 ‘좋다, 가능하다, 맛있다, 많다, 할인, 편리하다, 최고’ 등 우호적 표현 일색이다. 세금 납부도, 물품 수령도, 현금 찾기도 가능하고, 즉석 식품들이 많기도 하고 맛도 있으니 편리하고 좋고 최고일 수밖에 없다.

상품 관련 단어의 경우 ‘도시락’이 1위다. 최근엔 맥주가 도시락을 위협하고 있다. 외국 맥주 할인행사가 상당한 관심을 받고 있다. 일부 편의점에서 구매 가능한 치킨도 연관어에서 확인된다.

생활과 관련한 단어를 보면 ‘택배, 여행, 집, 카페, 일본, 아침, 밥, 저녁, 점심’ 등의 단어들이 상위에서 발견된다. 편의점 택배가 유용하게 활용되고 있고, 또 아침 외에 점심과 저녁이 모두 연관어로 되어 있어 편의점 이용이 단지 아침 한 끼 차원에 머무르지 않음을 보여준다. 여행, 일본 등의 단어가 보이는데 일본 여행 시 편의점 순례가 필수가 되고 있음을 의미한다.

사업과 일 관련 단어의 경우 ‘점포, 거래, 창업, 상가, 소자본, 매매, 프랜차이즈’ 등이 나타난다. 주점이나 치킨집에 비해 창업이 쉽고 비용이 적게 들기 때문에 은퇴자들 중심으로 편의점 창업이 붐임을 보여준다. 근접 출점도 증가하고 있다. 점차 과포화되고 영업이익률이 떨어지면 사회 문제가 될 수도 있어 보인다. 연관어로 알바와 최저임금도 보인다. 최저임금 인상이 적용되면 임금을 감당하지 못해 폐점을 고민하는 점주도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편의점 이미지는 어두운 편이다. 편의성에도 불구하고 현대인의 외로움과 바쁜 일상을 상징하고, 프랜차이즈 기업과 점주의 갑질 논란, 자영업자와 청춘의 불안한 미래를 담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앞으로 점포 수만 많아지는 게 아니라 질적 변화도 있고, 젊은이들과 자영업자들에게 꿈을 실현하는 곳이라는 밝은 이미지를 얻게 되면 좋겠다.
 
윤희웅 오피니언라이브 여론분석센터장


#대한민국 편의점#편의점 도시락#편의점 이미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