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분당선, 복정-수서 선로에 열차 비상정차…시민들 “난리다 난리” “퇴근 망했다”
더보기

분당선, 복정-수서 선로에 열차 비상정차…시민들 “난리다 난리” “퇴근 망했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11-22 18:40수정 2018-11-22 19: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 DB. 기사와 관련 없음.

22일 분당선 복정-수서 구간 선로에 열차가 비상정차해 운행에 차질을 빚고 있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49분쯤 죽전역을 출발해 왕십리역으로 향하던 지하철이 복정역과 수서역 사이에 비상정차했다.

열차가 멈추면서 분당선 왕십리행 방면에서 승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코레일은 분당선 수원방면으로의 운행은 정상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불편을 겪은 시민들은 SNS를 통해 "분당선 난리다", "고장 나서 퇴근 시간에 택시 타야 되잖아", "30분 지연 실화냐", "40분째 정차 중이다", "분당선 현재 상행, 하행 모두 지연 중", "왕십리행 고장으로 수서역에서 운행 중지한다고 한다", "왕십리행 분당선 고장 났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