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인터넷 달군 어린이집 부실 급식 사진… 알고보니 진짜
더보기

인터넷 달군 어린이집 부실 급식 사진… 알고보니 진짜

차준호 기자 입력 2018-11-15 03:00수정 2018-11-15 10: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 출처 네이버 카페
인천 미추홀구(남구)가 이 지역의 한 어린이집이 영유아들에게 제공했다는 ‘부실 급식 사진’을 현장 검증한 결과 사실인 것으로 확인했다. 앞서 제보자가 인터넷에 올린 어린이집의 급식 사진에는 김치 한 조각에 불고기 한두 점 등 아주 적은 양의 반찬이 놓여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미추홀구는 14일 해당 어린이집 폐쇄회로(CC)TV 영상 확인에 나섰다. 그 결과 급식의 양과 질이 사진과 유사한 것으로 파악하고 이 어린이집에 시정명령을 내렸다. 어린이집 원장은 “영유아는 반찬을 남기는 경우가 많아서 처음에는 양을 적게 주되 추가 배식하는 방식을 선택했다”고 구에 해명했다.

앞서 급식이 부실하다는 사실을 미추홀구 등에 제보한 사람은 이 어린이집에서 근무한 보육교사의 남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민원을 내면서 “어린이집 원장이 내 아내에게 터무니없이 부족한 양의 배식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인천=차준호 기자 run-juno@donga.com
주요기사
#부실급식#어린이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