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카카오 카풀 반발’ 택시파업…“택시 없어 지각” vs “차 안막혀, 출근길 쾌적”
더보기

‘카카오 카풀 반발’ 택시파업…“택시 없어 지각” vs “차 안막혀, 출근길 쾌적”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10-18 08:01수정 2018-10-18 09: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카카오 카풀 반발’ 택시파업
사진=동아일보DB(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카카오택시’를 운영하는 카카오모빌리티의 차량 승차공유(카풀) 서비스에 반대하는 택시업계가 18일 새벽 오전 4시부터 ‘24시간’ 운행중단에 돌입했다. 일부 시민들은 불편을 호소했지만, 택시 파업을 환영하는 목소리도 컸다.

택시업계는 기사들의 주·야간 교대 근무가 시작되는 이날 오전 4시부터 이튿날 오전 4시까지 24시간 동안 전국에서 택시운행을 멈추기로 했다. 운행중단에는 개인택시 기사는 물론 법인택시 종사자들도 참여할 예정이다.

택시 파업으로 이날 오전 일부 시민들은 출근길에 불편을 겪었다.

이들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회사 지각, 택시 없어서 버스 타요(y_ppe****)”, “택시파업 몰랐다가 지각잼. 칼퇴 못하겠네ㅜㅜㅜㅜㅜㅜㅜㅜㅜ(anbo_****)”, “오늘 수시 면접 가는데 택시 파업해서 콜택시 운행 안한다 하고 고속버스 예약시간 다가오는데 식은땀 줄줄 나고 눈물 나옴.. 다행이 겨우겨우 고속버스 탔다(psa_****)”라며 불편을 토로했다.

하지만 택시 파업을 환영하는 목소리도 있다. 출근길 교통흐름이 원활해졌다는 것.

이들은 “진짜 택시 파업했을 때 같은시간 출근인데 너무 쾌적해서 깜짝 놀랐죠(kbc8****)”, “출근길 운전이 여유있어서 보니 오늘은 택시파업 하는 날. 이렇게 질서정연한 출근길 오랜만(creador_ordi****)”, “택시파업 하는 바람에 차 안막혀 일찍 도착함. 시간 널널(kkks****)”, “출근길 평소 45분 걸리는데 오늘 30분만에 도착했네요. 웬일인가 했더니 택시파업이었군요(noll****)”라고 적었다.

파업을 더 오래 해달라는 의견도 나왔다. 일부 택시 운전기사들의 승차거부, 난폭운전, 바가지 요금 등으로 인해 택시기사들에 대한 이미지가 안 좋아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몇몇 누리꾼들은 “어차피 낮에는 택시가 남아돌고 야간엔 승차거부 하니 파업을 하나 안하나 별차이 없을듯(cula****)”, “승차거부 오지는데 그냥 평생 파업해. 교통흐름도 원할해진다(kdw3****)”, “와 운전하기 편해지겠다. 제발 택시들은 파업 좀 오래했으면 좋겠다(g021****)”, “파업이나 평소 승차거부나 택시잡기 힘든 건 매한가지(kmkk****)”라고 꼬집었다.

한편 택시업계는 이날 서울 도심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어 카카오의 카풀사업 진출 반대 목소리를 내기로 했다.

전국택시노동조합연맹·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연맹·전국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전국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로 꾸려진 ‘불법 카풀 관련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택시 생존권 사수 결의대회를 연다.

택시업계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운전자용 카풀 애플리케이션 ‘카카오T 카풀 크루’를 출시하고 카풀 운전자 모집공고를 내자 “서비스가 본격화되면 택시업계가 고사할 것”이라며 강력히 반발해 왔다.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cja091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