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날씨]24일 쾌청한 추석…“전국에서 보름달 보여요”
더보기

[날씨]24일 쾌청한 추석…“전국에서 보름달 보여요”

뉴스1입력 2018-09-23 17:31수정 2018-09-23 17: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침 최저 10~18도·낮 최고 21~25도
© News1

추석 당일인 24일에는 맑은 날씨가 계속돼 전국에서 보름달을 볼 수 있겠다. 다만 구름이 다소 끼는 남해안과 제주도에서는 구름 사이로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24일)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다고 23일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0~18도, 낮 최고기온은 21~25도로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14도 Δ춘천 11도 Δ대전 15도 Δ대구 15도 Δ부산 18도 Δ전주 15도 Δ광주 15도 Δ제주 20도,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22도 Δ춘천 22도 Δ대전 23도 Δ대구 24도 Δ부산 24도 Δ전주 23도 Δ광주 24도 Δ제주 25도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1m, 서해와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2m,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2.5m로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오존농도도 오존생성에 유리한 조건이 형성되지 않아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연휴 기간 동안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면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한다”며 “내륙을 중심으로 새벽부터 아침 사이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귀성·귀경길 교통안전에 신경써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다음은 24일 지역별 날씨 예보.

-서울·경기: 11~23도, 최고강수확률 10%
-서해5도: 15~19도, 최고강수확률 10%
-강원영서: 10~22도, 최고강수확률 10%
-강원영동: 8~23도, 최고강수확률 10%
-충청북도: 9~23도, 최고강수확률 10%
-충청남도: 12~23도, 최고강수확률 10%
-경상북도: 10~24도, 최고강수확률 10%
-경상남도: 11~25도, 최고강수확률 20%
-울릉·독도: 17~21도, 최고강수확률 10%
-전라북도: 11~23도, 최고강수확률 10%
-전라남도: 13~25도, 최고강수확률 20%
-제주도: 19~26도, 최고강수확률 20%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