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임형준, 10세 연하 아내와 지난해 합의 이혼…“아들 있어 전처 자주 봐”
더보기

임형준, 10세 연하 아내와 지난해 합의 이혼…“아들 있어 전처 자주 봐”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9-19 17:28수정 2018-09-19 17: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bnt

배우 임형준(44)이 10세 연하 아내와 지난해 합의 이혼했다는 소식이 뒤늦게 전해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임형준은 이날 언론인터뷰를 통해 지난해 합의 이혼했음을 인정했다. 그러면서 전처가 일반인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이혼 사유 등을 설명하기 조심스럽다며 슬하에 아들이 있어 전처와 자주 연락을 하고 얼굴을 본다고 밝혔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기사 댓글 등을 통해 위로의 메시지를 남겼다. 아이디 쟈스****은 “안타까움”이라고 했고, 아이디 아덥****은 “요즘 이혼이 뭐라고”라며 위로했다.

1999년 연극 ‘지하철 1호선’으로 데뷔한 임형준은 2012년 1월 10세 연하의 일반인 아내와 결혼했다. 그해 ‘허니문 베이비’로 득남하며 행복한 가정 생활의 시작을 알렸다. 2014년 영화 공범으로 제34회 황금촬영상 최우수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MBC 예능 ‘놀러와’ 등에서 입담도 뽐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