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문재인 대통령 “노회찬 사망, 비통한 심정…유족과 정의당에 위로 말씀 드린다”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노회찬 사망, 비통한 심정…유족과 정의당에 위로 말씀 드린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7-23 14:51수정 2018-07-23 15: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은 고(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사망 소식에 애도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보좌관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아주 안타까운 비보가 전해졌다. 노회찬 원내대표의 사망 소식에 정말 가슴이 아프고 비통한 그런 심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노 원내대표는 당을 함께 하지는 않았지만 같은 시대에 정치를 하면서 우리 한국 사회를 보다 더 진보적인 그런 사회로 만들기 위해서 함께 노력을 해왔다"라며 "우리 한국의 진보 정치를 이끌면서 우리 정치에 폭을 넓히는데 큰 기여를 해왔다고 생각한다. 한편으로 아주 삭막한 우리 정치판에서 또 말의 품격을 높이는 그런 면에서도 많은 역할을 했다"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노 원내대표 사망에 대해서도 깊이 애도한다. 뿐만 아니라 유족들과 정의당에도 위로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고 애도했다.

한편 노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9시 38분쯤 서울 중구 한 아파트에서 뛰어내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노 원내대표는 유서에서 "드루킹 관련 금전을 받은 사실은 있으나 청탁과 관련이 없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차려졌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