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외도했지?”…아내 욕조에 가두고 물고문한 50대
더보기

“외도했지?”…아내 욕조에 가두고 물고문한 50대

뉴스1입력 2018-07-23 13:06수정 2018-07-23 17: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찰, 신고전화속 외마디 듣고 코드제로 발령


50대 남성이 자신의 아내를 테이프로 결박하고 욕조에 가둔 채로 물고문을 하는 등 폭행하다가 긴급출동한 경찰에 검거됐다.

23일 경기북부경찰청과 일산동부서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6시께 112종합상황실에 다급한 어조의 신고전화가 걸려왔다.

신고자로 추정되는 여성은 ‘살려달라’는 말과 외마디 비명을 질렀고 전화는 이내 끊겼다.

경찰은 심상치 않다는 판단을 내리고 최우선 출동상황인 Code 0(코드 제로) 지령을 내렸다.

휴대전화 위치추적을 통해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 모 빌딩 47층이 발신지임을 확인한 경찰은 즉시 출동해 문을 두드렸다.

집 안에서 문을 열지 않고 버티던 A씨(50대)는 경찰이 강제개방한다고 통보하자 마지못해 문을 열고는 ‘어째서 집 안을 함부로 들어오려는 것이냐’면서 항의했다.

경찰은 현장 수색을 통해 욕조에서 알몸으로 테이프에 결박된 여성 B씨(50대)를 발견했다. A씨의 아내였다.

주요기사

A씨가 B씨를 물고문한 정황도 포착됐다.

A씨는 “아내가 외도를 한 것 같아 화가 나 일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폭행, 감금, 협박 등의 혐의로 조사하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고양=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