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인랑’ 강동원 “‘비트’보고 자랐는데…정우성과 호흡 영광”
더보기

‘인랑’ 강동원 “‘비트’보고 자랐는데…정우성과 호흡 영광”

뉴스1입력 2018-06-18 11:50수정 2018-06-18 11: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배우 정우성, 강동원(오른쪽)이 18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인랑’(감독 김지운)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인랑’은 남북한이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 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부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 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작품이다. 2018.6.18./뉴스1 © News1

배우 강동원이 정우성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강동원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린 ‘인랑’의 제작보고회에서 정우성과의 호흡에 대해 “나는 선배님과 같이 드디어 작품하게 돼 영광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사실 저야 ‘비트’를 보고 자란 세대여서 항상 같이 해보고 싶었는데 드디어 같이 해서 재밌었다”면서 “저희끼리는 다음에 더 재밌는 거 하자고 얘기도 했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인랑’은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SF, 액션 영화다. 1999년 개봉한 오시이 마모루의 동명 일본 애니메이션을 원작으로 했다.

강동원이 최정예 특기대원 임중경 역을 맡았고, 한효주가 임중경의 눈 앞에서 자폭한 빨간 망토 소녀의 언니 이윤희, 정우성이 특기대 훈련소장 장진태 역을 맡았다.

또 김무열이 임중경의 동기이자 특기대 해체를 꾀하는 적 한상우, 한예리가 섹트 출신이라는 오명을 벗기 위해 발버둥치는 구미경, 최민호가 훈련소장 장진태의 오른팔이자 특기대 에이스 김철진을 연기한다.

한편 ‘인랑’은 오는 7월 25일 개봉한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