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영상]“안 들린다” 질문 끝나기 전 인이어 뺀 이재명 인터뷰 논란
더보기

[영상]“안 들린다” 질문 끝나기 전 인이어 뺀 이재명 인터뷰 논란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6-14 07:20수정 2018-06-14 09: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재명 인터뷰 논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방송사와의 인터뷰 도중 질문을 회피하는 듯한 태도를 보여 논란이 되고 있다.

13일 방송된 MBC 6.13 지방선거 개표방송 ‘선택 2018’ 에서는 오후 11시 20분쯤 개표율 37.8%, 득표율 55.2%로 당선이 확실해진 이재명 당선인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는 “성남시장에서 인구 1300만에 경기도도정을 책임지는 경기도지사로 점프하셨는데 소감 한 마디 부탁드린다”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 당선인은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아무래도 공직자의 삶이라고 하는 것이 개인의 삶과 다르게 많은 사람들과 관계되어 있기 때문에, 이 1300만이라고 하는 엄청난 규모의 우리 국민들의 삶을 책임져야하기 때문에 100만의 시정을 맡고 있을 때보다는 많은 책임감, 하중을 그런걸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다른 기자가 “네 지금 어려운 말씀도 하셨는데, 선거 막판에 여러가지 어려움을 겪으셨어요. 앞으로 도지사가 되시면…”이라며 선거 막판 불거졌던 김부선 스캔들 의혹 등에 대해 우회적으로 물었다.


그러자 이 당선인은 기자의 질문이 끝나기도 전에 “네, 감사합니다. 저희가 잘 안 들리는데요. 열심히 하도록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라고 말하며 인이어를 스스로 빼고 인터뷰를 중단했다.

스튜디오의 진행자는 다소 당황한 표정으로 개표방송을 진행했다.

MBC는 해당 인터뷰 영상을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에 올리고 ‘아무리 질문이 곤란했어도…이재명 논란의 인터뷰’라고 제목을 붙였다.

주요기사

방송을 지켜본 누리꾼들은 이 당선인이 곤란한 질문을 회피하기 위해 이 같은 태도를 보인 게 아니냐고 지적했다.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cja091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