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울먹인 김성태, 홍문종·염동열 체포동의안 부결에 “감사한 마음”
더보기

울먹인 김성태, 홍문종·염동열 체포동의안 부결에 “감사한 마음”

뉴시스입력 2018-05-21 13:10수정 2018-05-21 14: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1일 홍문종·염동열 의원 체포동의안이 부결된 데 대해 “존경하는 동료의원의 결과에 대해 겸허히 감사하고 고마운 마음으로 받아들이겠다”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무죄 추정의 원칙, 불구속 수사 원칙에 (어긋나는) 국회의원 체포동의안은 문제점을 그대로 안고 있다”며 “한국당은 더욱 겸손하고 국민의 무서움을 잘 알겠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본회의에서 드루킹 특검법안이 통과된 것과 관련 “드루킹 댓글 조작은 곧 국민 마음을 훔치는 일이자 심대한 민주주의 훼손”이라며 “반드시 이 특검 법안으로 성역 없는 수사를 해 실체적 진실이 온 국민 앞에 여실없이 밝혀지길 희망한다”고 했다.


아울러 송인배 청와대 제1부속비서관의 ‘대선 전 드루킹 접촉’ 논란에 대해 “드루킹 특검법안에 의한 성역 없는 수사로 대통령 측근 인사 누구도 예외 없이 특검을 해 진실을 밝힐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