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만난 지 101일째 결혼”…한고은 4세 연하 남편, 세계 최고 미남?
더보기

“만난 지 101일째 결혼”…한고은 4세 연하 남편, 세계 최고 미남?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4-17 10:41수정 2018-04-17 10: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닷컴DB

배우 한고은(43)이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가운데, 한고은의 마음을 사로잡은 그의 남편에게도 시선이 쏠리고 있다.

한고은은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에 출연해 “4세 연하 남편과 만난 지 101일째 결혼했다. 사람이 사람을 좋아하는 데는 일정한 속도가 없는 것 같다”며 남편을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한고은은 지난 2015년 8월 4세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했다. 당시 한고은의 남편은 회사원으로 전해졌으나 이후 한 홈쇼핑에서 다년간 근무한 MD로, 직장 내에서도 훈훈한 외모로 유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고은은 결혼 당시 남편에 대해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난 뒤 연인으로 발전했으며, 자상하고 건실한 청년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또한 약 3개월간의 짧은 연애 끝에 결혼을 결심하게 된 배경과 관련해서는 남편의 따뜻하고 한결 같은 모습과 시간이 갈수록 서로의 장점을 닮아가는 모습에 확신을 가지게 되어 결혼을 약속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고은은 결혼 이후에도 여러 방송을 통해 남편에 대한 애정을 꾸준히 드러내왔다. 한고은은 2016년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남편의 외모를 묻는 질문에 “내 눈에는 (남편이)세계 최고다”라며 “남편을 만나고 많이 든든하고 불면증이 있었는데 남편 덕분에 없어졌다. 원래 집에 있는 걸 좋아했는데 결혼하고 나서 더욱 집에만 있게 됐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후에도 한고은은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제 남편은 평범한 사회의 꿀벌이다. 저에게 매달 달콤한 월급을 가져다준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한고은은 전날 방송된 ‘동상이몽2’에서도 남편과의 연애 당시를 떠올리며 “전화번호를 주고받아서 채팅으로 대화를 했다. 이런 사람을 처음 봤다. 자기가 뭘 먹었는지 사진을 찍어서 보냈다”며 “아직 얼굴을 보지 않은 사이인데 자기 일상을 조근조근 얘기해줬다. 거기에 마음이 열려서 만나게 됐다”며 남편의 자상함을 칭찬했다.

한편 1995년 슈퍼 엘리트 모델선발대회로 연예계에 데뷔한 한고은은 이후 드라마 ‘보디가드’, ‘사랑과 야망’, ‘꽃보다 아름다워’, ‘경성스캔들’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으며 현재 SBS 수목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에 출연 중이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