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가수 김흥국, ‘성폭행 의혹 제기’ 여성 상대로 2억 원 손해배상 소송
더보기

가수 김흥국, ‘성폭행 의혹 제기’ 여성 상대로 2억 원 손해배상 소송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8-03-20 18:51수정 2018-03-20 18: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닷컴DB

가수 김흥국(59)이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여성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흥국은 이날 성폭행 피해를 주장한 여성 A 씨를 상대로 2억 원 지급을 청구하는 손해배상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냈다.

김흥국은 소장에서 A 씨의 의혹 제기로 연예계 생활이 중단되는 피해를 봤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김흥국이 출연하는 프로그램은 방송이 연기되거나 그의 출연분이 편집되고 있다.

보험설계사였던 A 씨는 지난 14일 MBN 인터뷰를 통해 지인 소개로 김흥국을 알게 됐다며, 2016년 11월 김흥국을 비롯한 지인들과 술을 마시던 중 정신을 잃었다 깨어보니 김흥국과 나란히 누워있었다며 성폭행 피해를 주장했다.

이에 김흥국은 “A 씨가 주장하는 성폭행이나 성추행이 없었고 성관계도 없었다. 오히려 A 씨가 불순한 의도로 접근했다는 정황 증거들이 많다”며 A 씨를 상대로 명예훼손 및 무고 혐의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자 A 씨는 다시 MBN을 통해 “너무 화가 난다. 황당하다”며 “호텔 CCTV 돌려보라고 하고 싶다. 복도에 남아 있을 거다. 제 손목을 잡고 끌고 들어간 게 남아 있을 것”이라고 반박했다.

1억5000만 원을 빌려달라고 했다는 김흥국의 주장에 대해서도 “사과를 안 하시니 금전적으로라도 해주세요라고 얘기를 한 것이지 구체적 금액을 얘기 안 했고 받을 마음도 없다”고 주장하며 진실 공방을 벌여왔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