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美, B-52 전략폭격기 6대 괌에 전진배치…‘대북 군사압박’ 관측
더보기

美, B-52 전략폭격기 6대 괌에 전진배치…‘대북 군사압박’ 관측

윤상호군사전문기자입력 2018-01-16 20:55수정 2018-01-16 20: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국이 본토의 B-52 전략폭격기 6대를 괌의 앤더슨 공군기지에 전진배치했다. 최근 B-2 스텔스 폭격기 3대를 괌 기지에 배치한 데 이은 대북 군사압박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미 태평양공군사령부는 16일(현지시간) 루이지애나주 박스테일 기지 소속 B-52H 6대와 병력 300명을 괌 기지로 이동 배치했다고 밝혔다. 이 전력은 괌 기지에 주둔해 온 B-1B 초음속 전략폭격기와 임무를 교대한다고 설명했다. 미국은 역내 억지력 유지를 위해 전략폭격기의 순환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

태평양공군사는 “B-52H의 전진 배치는 인도·태평양 지역 동맹국과 파트너들에게 미국의 지속적 방위 공약을 현시하는 조치”라고 전했다. B-52는 B-2, B-1B와 함께 미국의 3대 전략폭격기로 꼽힌다. 2000파운드(약 907kg)급 재래식 폭탄 35발 등 최대 27t의 폭탄을 싣고 6400㎞를 날아가 폭격 임무를 수행한다. 공대지 핵미사일과 지하시설을 파괴하는 ‘벙커버스터’도 탑재할 수 있다. 미국은 2016년 1월 북한이 4차 핵실험을 감행한 직후 괌에 있던 B-52를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시켜 고강도 대북 무력시위를 벌였다.

윤상호 군사전문기자ysh1005@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