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40여년만에 시민 품으로… 서울시, 여의도 벙커 등 비밀지하공간 3곳 개방
더보기

40여년만에 시민 품으로… 서울시, 여의도 벙커 등 비밀지하공간 3곳 개방

장승윤 기자 입력 2017-10-20 03:00수정 2017-10-20 09: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버스환승센터 지하 벙커(멘위쪽 사진)가 재단장해 전시공간인 ‘SeMA 벙커’로 개관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 당시 경호시설로 추정되는 이 벙커는 2005년 4월 측량조사 중 우연히 발견됐다. 일제강점기에 지어진 서울역사박물관 방공호(가운데 사진)와 1974년 완공 직후 노선 변경으로 폐쇄됐던 지하철 2호선 신설동역 지하 3층 ‘유령역’(맨아래쪽 사진)도 21일부터 주말에만 시범 개방된다.

장승윤 기자 tomato99@donga.com·서울시 제공
#벙커#시민#공개#sema 벙커#개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