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서신애, ‘부산영화제 최고 섹시 레이디 등극’
더보기

서신애, ‘부산영화제 최고 섹시 레이디 등극’

뉴스1입력 2017-10-12 23:27수정 2017-10-13 09: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배우 서신애가 부산영화제 최고 섹시 레이디로 등극했다.

서신애는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서신애는 가슴라인을 강조한 아찔한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참석해 성숙한 여인의 향기를 뽐냈다. 올해 스무살인 그는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서 귀여운 아역 배우의 이미지로 사랑을 받은터라 보는 이들을 더욱 깜짝 놀라게 했다.

서신애는 한국영화의 오늘 섹션에 초청된 영화 ‘당신의 부탁’으로 영화제에 참석했다. ‘당신의 부탁’은 죽은 남편과 그의 전부인 사이에 있던 아들을 양육하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임수정, 윤찬영이 주연을 맡았다.

한편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이날부터 오는 21일까지 10일간 부산 영화의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 동서대학교 소향시어터 등에서 진행된다.
(부산=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