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대전 사정동서 여성 시신 담긴 캐리어 발견…“얼굴엔 검은 봉지”
더보기

대전 사정동서 여성 시신 담긴 캐리어 발견…“얼굴엔 검은 봉지”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4-21 15:57수정 2017-04-21 17: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전 사정동 한 공터에서 여성의 시신이 담긴 여행용 가방이 발견돼 누리꾼들의 공분이 이어지고 있다.

21일 대전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쯤 중구 사정동 한 공터에서 한 주민이 "이상한 큰 가방이 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여행용 캐리어 안에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시신의 얼굴에는 비닐봉지가 씌워져 있었다. 또 시신의 부패가 꽤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소식을 들은 누리꾼들은 "철저한 수사로 범인이 잡혔으면 좋겠다"(ista****), "세상 정말 무서워졌다"(kdat****), "살인자는 반드시 잡혀 대가를 치르길"(kbc1****), "또 여성 피해자냐"(god****), "여행용 캐리어 처음 열어서 시신 확인하신 경찰분께 남는 트라우마도 진짜 심각할 듯"(gall****), "엽기 사건이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jmk2****)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경찰은 시신의 신원 확인에 착수하는 등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