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복면가왕’ 나의신부는 SES 출신 바다? ‘하면된다’ 정체도 관심UP
더보기

‘복면가왕’ 나의신부는 SES 출신 바다? ‘하면된다’ 정체도 관심UP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6-05-30 10:09수정 2016-05-30 10: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복면가왕 나의신부 캡처

‘복면가왕’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인 ‘나의신부’의 정체에 대한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누리꾼을은 목소리와 창법을 근거로 들어 ‘나의신부’를 걸그룹 에스이에스(SES) 출신 가수 ‘바다’라고 추측하고 있다. 결코 쉽게 따라 부를 수 없는 ‘론리(Lonely)’를 완벽하게 소화할 수 있는 건 가창력의 소유자 ‘바다’일 수밖에 없다는 의견도 있었다.

한편, ‘나의신부’는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바니바니’를 꺾고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이날 ‘나의신부’와 ‘바니바니’는 투애니원(2NE1)의 ‘론리(Lonely)’를 열창하며 판정단들의 박수를 이끌어 냈다. 바니바니의 정체는 에이핑크 윤보미였다.

다음주 ‘복면가왕’에서는 9연승을 달리고 있는 ‘우리동네 음악대장’과 새로운 도전자의 대결이 펼쳐진다. ‘하면된다’와
‘나의신부’가 유력 도전자로 꼽힌다. 누리꾼들은 ‘하면된다’를 특유의 목소리톤 등을 근거로 가수 더원이라고 추측하고 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