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재환, 은퇴선수 선정 올해 최고 선수상
더보기

김재환, 은퇴선수 선정 올해 최고 선수상

동아일보입력 2018-12-07 03:00수정 2018-12-0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두산 외야수 김재환(30)이 6일 서울 서초구 L타워에서 열린 제6회 한국프로야구 은퇴 선수의 날 행사에서 2018 최고 선수상을 받았다. 한국프로야구은퇴선수협회(한은회)는 KBO리그 최초로 3년 연속 3할-30홈런-100타점-100득점을 기록한 김재환을 올해를 가장 빛낸 선수로 선정했다. 최고 투수상은 정우람(한화), 최고 타자상은 박병호(넥센)에게 돌아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