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하이트진로, 크리스마스 에디션 캔트리 인기
더보기

하이트진로, 크리스마스 에디션 캔트리 인기

동아닷컴 이은정 기자 입력 2018-12-06 10:45수정 2018-12-06 10: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하이트진로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타임스퀘어 등 랜드마크에 한정판 에디션 대형 캔트리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크리스마스 등 특별한 모임이 많은 연말연시, 맥주 하나로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올해로 4번째 크리스마스 에디션을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주요 상권 내 업소와 마트 등 소비자 접점에서 '에디션 캔트리' 를 설치, 특별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하는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6일 영등포 타임스퀘어 1층 하이트진로 홍보존에 크리스마스 에디션 대형 캔트리를 제작, 설치했다. 이번에 설치된 캔트리는 가로 1.8m, 높이 2.9m크기로, 3주간의 제작 준비 과정을 거쳐 크리스마스 에디션 캔 5천여개로 제작됐다. 2018 에디션은 산타와 루돌프를 활용한 감성적인 디자인으로 귀여움을 강조해 크리스마스 트리로 제작해 더욱 돋보인다.

이와 함께 글로벌 호텔 검색 엔진 호텔스컴바인과의 협업 마케팅을 하고 있다. 호텔스컴바인 연계 호텔 8개에 '크리스마스 에디션 룸'을 마련하고 룸 내부와 호텔 로비에 에디션 캔트리를 설치해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실제 호텔을 찾는 고객들도 독특한 크리스마스 분위기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소비자들 역시 직접 캔트리를 제작하거나 메시지를 에디션 캔에 적어 소원 카드로 활용하는 분위기도 온라인·SNS를 중심으로 확산 중이다. 직접 만든 ‘에디션 트리’ '캔 카드' 인증샷이 이어지며 관련 게시물이 400여 건 이상 검색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크리스마스 한정판 에디션의 디자인이 감각적이고 캔트리가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 충분해 업소나 대형마트 등에서도 관심이 많고, 실제 물량 요청이 많다”며 “단순한 제품 홍보를 넘어 신선한 브랜드 경험을 지속 제공함으로써 긍정적 소비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이은정 기자 ejlee@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