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국민연금, 5년간 주식대여 24조…대여수수료 689억 챙겨
더보기

국민연금, 5년간 주식대여 24조…대여수수료 689억 챙겨

뉴스1입력 2018-10-23 06:33수정 2018-10-23 09: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정숙 “국민적 요구 따라 주식대여 중단 고려해야”
바른미래당 소속이지만 민주평화당에서 활동하는 비례대표 장정숙 의원. © News1

국민연금공단의 최근 5년간 국내 주식대여 금액이 24조 원을 넘고, 국민연금은 이를 통해 약 689억 원의 수수료 수입을 챙긴 것으로 22일 나타났다.

주식대여의 대부분이 공매도를 위해 쓰이면서 공매도 판을 키우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는 만큼 국민연금의 주식대여를 금지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장정숙 바른미래당 의원이 국민연금으로부터 제출받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국민연금의 지난 2014년부터 2018년 6월까지 국내주식 신규대여 주수는 700만주, 대여금액은 24조8256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기간 동안 평균 주식 대여기간은 42.9일, 월 평균 대여액은 5848억 원이다. 국민연금은 이를 통해 총 689억 원을 수수료 수입으로 챙겼다.

장정숙 의원은 “(국민연금의 주식대여) 때문에 개인 투자자들이 피해를 보고, 국민연금에 대한 불신이 가중되고 있다”며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국민연금이 되기 위해 국민적 요구에 따라 주식대여 중단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