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전국 최대 근대문화도시 군산… 과거로 시간여행 떠나볼까
더보기

전국 최대 근대문화도시 군산… 과거로 시간여행 떠나볼까

태현지 기자 입력 2018-10-12 03:00수정 2018-10-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군산 관광지 2018 전국우수시장박람회가 열리는 전북 군산은 전국 최대의 근대문화도시로 알려져 있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군산을 여행하다 보면 마치 타임머신을 타고 추억여행을 하는 느낌을 받는다. 바다와 맞닿아 있어 수많은 섬과 산이 어우르는 자연 경관 역시 군산의 자랑. 연간 3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군산을 찾아 생동감을 더하고 있다.


경암동 철길마을. 한국관광공사 제공
길 위에서 만나는 시간의 흔적

일제강점기 당시 철길의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경암동 철길마을은 진포 사거리에서 연안 사거리로 이어지는 철길 약 400m 구간을 말한다. 철길 한쪽에는 낡은 2층집들이, 다른 한쪽에는 작은 창고들이 연결되어 있어 마치 시간이 멈춘 듯 독특한 풍경을 지닌다. 다양한 상점이나 카페가 철길 주변에 모여 있으며 곳곳에 그려진 벽화도 보는 재미를 더한다.

초원사진관 전경. 동아일보DB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 촬영지인 초원사진관은 군산에서 빼놓을 수 없는 명소로 꼽힌다. 영화 촬영이 끝난 뒤 철거되었다가 복원된 초원사진관 내부에는 영화 촬영 당시 사용된 사진기를 비롯한 소품들이 고스란히 보존돼 있어 영화 팬들의 추억을 자극한다. 또한 근대역사박물관과 동국사, 히로쓰 가옥 등이 가까워 근대문화유산을 경험하기에도 좋다.

군산시가 도시재생을 위해 지역주민과 함께 만든 ‘도란도란 우체통거리’는 다양한 캐릭터로 변신한 우체통이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편지를 써 우체통에 넣던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우체통거리에는 특색 있는 경관조명과 아트월 등 조형물이 조성돼 있어 거리를 찾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대봉 전망대에서 바라본 선유도. 서영수 전문기자 kuki@donga.com
우리나라의 가장 아름다운 섬은 군산에 있다

전북과 서해를 대표하는 섬으로 국내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호평을 받는 곳이 바로 군산에 위치한 선유도이다. 선유도는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경관이 아름다워 신선도 반하여 노닐다 간다는 말이 있다. 산과 바다, 주변 섬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하지만 바람과 햇살을 온몸으로 느껴보는 자전거 하이킹을 해보는 것도 좋겠다. 선유도에서는 배낚시와 함께 바닷가 바위틈에 서식하는 홍합과 조개를 잡는 갯벌 체험이 가능해 아이와 함께 가족여행으로도 적합하다.

주요기사

태현지 기자 nadi11@donga.com
#2018 전국우수시장박람회#전통시장#군산 관광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