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방탄소년단,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수상
더보기

방탄소년단,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수상

임희윤 기자 입력 2018-10-11 03:00수정 2018-10-1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올해 신설 ‘인기 소셜 아티스트’ 부문
한국 그룹 최초… 빌보드 이어 쾌거
그룹 방탄소년단(사진)이 한국 그룹 최초로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9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인기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상을 받았다.

인기 소셜 아티스트는 이 시상식에서 올해 신설한 부문으로 방탄소년단은 아리아나 그란데, 데미 로바토, 숀 멘디스, 카디 비 등 팝스타들과 나란히 후보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이 시상식에서 당시 신곡 ‘DNA’로 축하 공연을 펼쳤다. 한국 가수 중에는 2012년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강남스타일’로 세계를 누빈 싸이가 뉴미디어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시상식 무대에 서지는 못했다. 유럽투어를 앞두고 영국 런던에 도착한 멤버들은 시상식장에서 공개된 영상을 통해 “인기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하게 돼 정말 감사하고 기쁘다”면서 “북아메리카 투어를 마치고 유럽 투어를 하기 위해 런던에 있어 참석하지 못해 아쉽다”고 소감을 전했다.
 
임희윤 기자 imi@donga.com
주요기사
#방탄소년단#bts#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