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폭격 맞은듯 구겨진 도로… 태풍 물폭탄 3명 사망 실종
더보기

폭격 맞은듯 구겨진 도로… 태풍 물폭탄 3명 사망 실종

동아일보입력 2018-10-08 03:00수정 2018-10-08 04: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7일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경북 경주시 양북면 장항리 국도 4호선 장항교차로 주변 도로에서 길이 150m의 옹벽이 무너져 내렸다. 엄청난 양의 토사가 쏟아지면서 도로가 융기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경주 토함산 일대에는 4일 오후 9시부터 6일 0시까지 376mm의 폭우가 내렸다.

콩레이는 7일 소멸했지만 이번 태풍으로 2명 사망, 1명 실종 등 인명 피해가 발생했고 주택 1400여 동이 침수됐다.


항공사진가 손지현 씨 제공
주요기사
#태풍 콩레이#구겨진 도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