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집 근처 도서관에 책 없으면 다른 곳서 무료 택배 서비스
더보기

집 근처 도서관에 책 없으면 다른 곳서 무료 택배 서비스

차준호기자 입력 2018-09-27 03:00수정 2018-09-2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천시, 내년부터 8곳 대출 공유 내년부터 인천시교육청 산하 공공도서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은 집 근처 도서관에서 빌려 보고 싶은 책이 없으면 다른 도서관에서 신청해 택배로 받아 볼 수 있다.

인천시중앙도서관은 내년 1월부터 시교육청 산하 도서관 8곳에서 도서 대출을 공유하는 ‘상호 대차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도서관 이용 주민이 빌리고 싶은 책이 집 인근 도서관에 없을 경우 다른 지역 도서관에서 택배로 받아 볼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인천시교육청 산하 중앙 북구 부평 주안 화도진 서구 계양 연수도서관 등 8곳을 비롯해 인천시평생학습관에서도 시행한다. 시교육청 산하 도서관은 내년부터 택배비 등 연간 300만 원 정도의 예산을 각각 편성해 상호 대차 서비스를 운영한다, 도서관 이용 주민들의 반응이 좋을 경우 추가경정을 통해 서비스를 확대할 방침이다.

인천에서는 그동안 북구도서관이 부평구 관내 구립도서관 등 도서관 25곳과 협약을 맺고 상호 대차 서비스를 운영했지만 이용 주민이 택배비를 부담해야 했다.

주요기사

차준호 기자 run-juno@donga.com
#책#도서관#택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