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송파구 ‘10년 숙원’ 잠실본동 주민센터 新청사 2020년 완공
더보기

송파구 ‘10년 숙원’ 잠실본동 주민센터 新청사 2020년 완공

김예윤 기자 입력 2018-09-14 03:00수정 2018-09-17 13: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잠실공원 인근에… 서울시 승인, 연면적 기존 청사의 3.5배 규모 서울 송파구가 10년간 추진해오던 송파구 잠실본동 주민센터 청사 신축이 결정됐다.

서울시는 12일 열린 제13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에서 송파구 잠실본동 230 외 2필지(7605m²)에 대한 ‘잠실광역중심 제2지구 지구단위계획 결정안’을 가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심의 결과로 송파구는 잠실본동 청사의 이전과 신축이 가능해졌다. 기존 청사(잠실동 230-1)는 1984년 세워진 건물로 시설이 낡고 입지가 비좁아 시민들이 이용하기 불편하다는 지적을 받아 왔다.

새로운 청사는 기존 연면적보다 약 3.5배 넓은 2300m²로 조성되며 지상 5층, 지하 2층 규모로 잠실근린공원 인접 부지에 건립될 예정이다. 송파구는 다음 달 설계 공모를 시작해 2019년 착공, 2020년 완공을 목표로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설 예정이다. 송파구 관계자는 “‘청사건립추진자문단’을 발족해 주민이 원하는 시설을 갖춘 복합청사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예윤 기자 yeah@donga.com
주요기사
#송파구#10년 숙원#신청사 2020년 완공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