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14호 태풍 ‘야기’ 북상… 12일 제주 접근할 듯
더보기

14호 태풍 ‘야기’ 북상… 12일 제주 접근할 듯

김하경 기자 입력 2018-08-10 03:00수정 2018-08-10 09: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14호 태풍 ‘야기’가 한반도 폭염을 물리칠 수 있을지가 관심을 모은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야기는 이날 오후 3시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820km 해상에서 소형급 크기로 북상하고 있다. 10일 오후 3시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540km 부근까지 올라온 뒤 12일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해상을 지나 서해와 중국 산둥(山東)반도 부근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폭염의 원인인 북태평양고기압이 아직 한반도 상공에 머물러 있어 현재는 소형급 태풍이 큰 영향을 주지는 못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야기는 중심 풍속이 초속 17m 이하로 열대저압부와 큰 차이가 없어 제주도 인근 해상에서 소멸할 수도 있다. 이동 속도와 강도에 많은 변화가 예상되는 만큼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하경 기자 whatsup@donga.com


주요기사
#14호 태풍#야기#제주 접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