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폭염, 심장-혈관에 부담… “가슴 답답할 땐 수분 섭취를”
더보기

폭염, 심장-혈관에 부담… “가슴 답답할 땐 수분 섭취를”

김하경기자 입력 2018-07-19 03:00수정 2018-07-19 09: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무더위 건강관리 어떻게 할까
동아일보DB
남들보다 더위를 많이 타는 A 씨(56)에게 여름은 고통이다. 특별한 질병을 갖고 있지 않지만 한여름이 되면 땀을 많이 흘리고 때때로 어지럽기까지 하다. 체력이 쉽게 소진되는 데다 이따금씩 가슴이 답답하거나 심장이 조여 오는 느낌을 받는다. A 씨는 “예전엔 쉽게 지나친 증상이지만 최근 몇 년 사이 부쩍 신경이 쓰인다”고 말했다.

올여름 1994년 ‘대폭염’과 맞먹는 폭염이 예고된 가운데 건강 이상증세를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이번 달 들어 17일까지 온열질환자 554명이 발생했다. 이 가운데 7명이 숨졌다. 이는 열사병이나 탈진 등 ‘살인적 더위’로 인한 급성질환자만 집계한 수치다. 더위가 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친 질환을 합치면 그 수는 기하급수적으로 늘 수 있다.

폭염 속에서 조심해야 할 질환 중 하나는 심장질환이다. 기온이 상승하면 혈관이 확장되고 땀 분비가 늘어나 열을 더 많이 발산하게 된다. 폭염이 지속되면 확장된 혈관으로 인해 혈압이 떨어진다. 여기에 땀을 과도하게 흘리게 되면 혈압이 더 떨어져 저혈압이 생긴다. 여름철 A 씨가 어지럼증을 느끼는 이유다.

여기에 더해 혈액이 끈적끈적해지면서 혈전이 더 많이 생기면 심장으로 가는 혈류량이 감소할 수 있다. 이때 심장 박동 수가 빨라지는데, 이 과정에서 심장에 무리가 가게 된다. 심장이 조이는 듯한 증상인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등 허혈성 심장 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그만큼 커진다.

허혈성 심장 질환은 급성 심정지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위진 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교수는 “가슴이 조이는 듯한 증상이 나타나면 서늘한 장소에서 충분한 수분과 전해질을 섭취해야 한다”며 “증상이 지속되거나 어지럼증 등이 추가로 나타나면 빨리 병원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요로결석도 무더위 속 쉽게 걸릴 수 있는 질환 중 하나다. 더운 날씨로 인해 몸속 수분이 땀으로 빠져나가면 소변 양이 줄고 농축돼 ‘결정’이 쉽게 만들어진다. 주로 30, 40대에서 발생하고, 여름철 환자가 겨울철에 비해 3배가량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요로결석이 생기면 옆구리에 극심한 통증이 느껴진다. 구토와 메스꺼움, 복부 팽만감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방치하면 콩팥이 부어 기능이 떨어지기도 하고, 아예 기능을 상실할 수 있기 때문에 결석이 의심되면 바로 치료를 받아야 한다. 김태형 중앙대병원 비뇨기과 교수는 “하루 소변 양이 최소 2L가 되도록 물을 충분히 많이 마시고, 땅콩 시금치 초콜릿 같은 음식을 피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주요기사

냉방병은 무더위 속 단골 질병이다. 실내외 온도차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해 발생한다. 청결하지 않은 에어컨에서 나온 레지오넬라균에 감염돼 발병하기도 한다. 레지오넬라균은 불결한 냉방장치의 냉각수에 서식하다가 냉방장치를 가동하면 뿜어져 나와 호흡기를 통해 전염된다. 레지오넬라균에 감염되면 2∼12일 잠복기를 거쳐 고열 기침 근육통 등 독감과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심하면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

폭염 시기 만성질환자들은 각별히 건강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고혈압 환자는 체온을 조절하기 위해 혈관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면서 혈압 변동 폭이 커져 혈관에 무리가 갈 수 있다. 심혈관·뇌혈관 질환의 발생 위험이 그만큼 커진다.

당뇨병 환자는 식사를 거르는 대신에 시원한 음료수나 아이스크림 빙수 등 찬 음식을 먹게 되면 혈당 조절과 영양상태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특히 탈수로 인해 혈액 농도가 진해져 혈당 수치가 높아지기 쉽다. 차봉수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교수는 “발가락이 썩거나 발의 일부에 궤양이 생기는 당뇨합병증인 족부괴저증은 주로 여름철에 발생하므로 발에 상처가 나지 않았는지 확인하고, 혈액순환을 촉진하는 발 운동을 하면 좋다”고 말했다.

김하경 기자 whatsup@donga.com
#폭염#무더위 건강관리#탈수 예방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