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독립운동가 박준승 선생 기념관 정읍시에 건립
더보기

독립운동가 박준승 선생 기념관 정읍시에 건립

김광오기자 입력 2018-07-12 03:00수정 2018-07-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1억원 들여 내년 3월 1일 개관 독립운동가 자암 박준승 선생(1866∼1927)을 기리는 기념관 건립 공사가 11일 시작됐다.

기념관은 전북 정읍시가 21억 원을 들여 산외면 평사리(부지 6000m²)에 지상 1층, 전체 건물 면적 170m² 규모로 건립한다. 전통 한옥 형태로 3·1만세운동 100주년 기념일인 내년 3월 1일 개관한다. 기념관은 선생이 평생을 바친 독립운동의 발자취와 업적을 보여주는 자료가 전시된다.

자암은 1919년 3·1만세운동 당시 독립선언서에 서명한 민족대표 33인 가운데 한 명이다. 이후 일본 경찰에 체포돼 서대문형무소에서 3년간 옥고를 치렀으며 고문 후유증으로 별세했다.
 
김광오 기자 kokim@donga.com
주요기사
#자암 박준승#박준승 기념관#정읍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