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오승환 6경기 무실점 행진
더보기

오승환 6경기 무실점 행진

조응형 기자 입력 2018-05-14 03:00수정 2018-07-13 00: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보스턴전 7회∼8회 1사 2K 쾌투… 포심 줄이고 커브-체인지업 늘어

‘끝판대장’ 오승환(36·토론토·사진)이 신무기와 함께 돌아왔다. 오승환은 13일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보스턴과의 안방경기에서 다양한 변화구를 선보이며 6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오승환은 이날 2-4로 뒤진 7회초에 등판해 1과 3분의 1이닝을 1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잘 막았다.

작년까지 직구-슬라이더 비율이 90%가 넘는 ‘투 피치 투수’였던 오승환은 이날 투심패스트볼(2개), 체인지업(3개), 컷패스트볼(6개), 커브(2개) 등을 고루 던지며 타자의 타이밍을 빼앗았다. 8회 마지막 타자 에두아르도 누녜스에게는 커브(시속 121km), 컷패스트볼(135km), 포심패스트볼(148km)을 던져 3구 삼진을 잡아냈다.

2016시즌 평균 시속 150km를 넘던 오승환의 포심패스트볼은 올해 평균 148km 정도로 메이저리그 평균(150km)에 못 미친다. 메이저리그 통계 사이트 팬그래프닷컴에 따르면 오승환의 포심패스트볼 비율은 2016년 60.7%에서 올해 48.6%로 줄었다. 그 대신 0.8%에 불과하던 커브가 7.1%까지 늘었다. 체인지업 역시 7.1%에서 10.3%로 증가했다.

오승환은 시즌 평균자책점을 1.56에서 1.45로 낮췄다.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좋았던 2016시즌(1.92)보다 좋은 기록이다.
 
조응형 기자 yesbro@donga.com
주요기사
#오승환#메이저리그#토론토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