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상암DMC 무료 자율주행 버스 내년 하반기 운행
더보기

상암DMC 무료 자율주행 버스 내년 하반기 운행

김단비 기자 입력 2018-05-14 03:00수정 2018-05-1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시, C-ITS 사업 시범지구 선정… 지하철 연결 5km 구간 도로 개설
서울시와 국토교통부가 서울 마포구 상암DMC에 시범지구로 선정한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C-ITS) 구축사업’ 조감도. C-ITS는 자율주행차가 도로에 설치된 센서와 정보를 주고받으며 달릴 수 있는 첨단 시스템이다. 서울시 제공
내년 하반기 서울 마포구 상암동 디지털미디어시티(DMC)에 ‘자율주행 버스’가 운행된다.

서울시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C-ITS) 구축사업’ 시범지구로 DMC를 선정하고 자율주행 버스가 다닐 도로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C-ITS는 자율주행차가 보행자와 주변 차량 등 각종 교통정보를 도로에 설치된 센서와 주고받으며 주행하는 첨단 시스템이다.

서울시 등에 따르면 DMC 시범지구는 차량과 도로 인프라가 소통하는 완전 자율협력주행 실증공간으로 조성된다. 도로에 설치된 감지 센서가 사각지대에서 갑자기 튀어나온 보행자나 역주행 또는 급제동 차량의 정보를 자율주행 차량에 제공한다. 센서 정보를 0.1초 만에 주고받을 수 있는 초고속 5세대(5G) 이동통신망이 도로에 설치된다.

서울시는 C-ITS 구축이 성공적으로 끝나면 내년 하반기부터 운전사가 없는 무인 자율주행 버스를 시범 운행할 계획이다. 무인 자율주행 버스는 지하철 6호선과 공항철도선을 지나는 디지털미디어시티역을 기점으로 난지천공원 입구와 자율주행관제센터 등 DMC 주요 지점을 순환하는 버스다. 약 5km 구간이다. 요금은 무료다.

주요기사

김단비 기자 kubee08@donga.com
#상암dmc#무료 자율주행 버스#내년 하반기 운행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