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유재석, 나눔의 집에 5000만원… 5년간 총 2억6000만원 기부
더보기

유재석, 나눔의 집에 5000만원… 5년간 총 2억6000만원 기부

장선희 기자 입력 2018-04-16 03:00수정 2018-04-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개그맨 유재석 씨(46·사진)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시설인 경기 광주시 나눔의 집에 5000만 원을 기부한 사실이 알려졌다. 나눔의 집 측은 최근 통장 정리를 하던 중 11일 유 씨가 따로 알리지 않고 후원금을 입금한 사실을 알게 됐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유 씨는 2014년 7월 2000만 원, 2015년 6월 4000만 원, 2016년 4월과 8월에 각각 5000만 원, 지난해 7월 5000만 원 등 지금까지 총 2억6000만 원을 나눔의 집에 기부해왔다. 나눔의 집은 유 씨의 후원금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알리고 해결하기 위한 국제평화인권센터 건립에 쓸 계획이다. 현재 나눔의 집에는 이옥선 할머니(91)를 포함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8명이 살고 있다.
 
장선희 기자 sun10@donga.com
주요기사
#개그맨 유재석#나눔의 집#기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