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전북 송하진, 제주 문대림 민주당 광역단체장후보 확정
더보기

전북 송하진, 제주 문대림 민주당 광역단체장후보 확정

박성진 기자 입력 2018-04-16 03:00수정 2018-04-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송하진 전북지사와 문대림 전 대통령제도개선비서관이 6·13지방선거에 나설 더불어민주당의 전북지사, 제주지사 후보로 15일 각각 확정됐다. 전남지사 후보는 1차 경선 결과 과반 득표자가 나오지 않아 18, 19일 김영록 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장만채 전 전남도교육감 간 결선투표를 한다.

민주당이 이날 발표한 전북·제주지역 경선 결과에 따르면 재선에 도전하는 송 지사는 56.92%를 얻어 김춘진 전 의원(43.09%)을 약 13.8%포인트 차로 제쳤다. 문 전 비서관은 56.31%의 지지로 김우남 전 의원(43.69%)을 앞섰다.

3자 대결로 치러진 전남에서는 김 전 장관이 40.93%, 장 전 교육감이 32.50%를 득표해 결선투표행이 확정됐다. 신정훈 전 대통령농어업비서관은 26.58%로 탈락했다.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의 전남지사 출마설이 꾸준히 나오고 있지만 부인의 병간호 등으로 활동 반경이 이전 같지 않아 민주당 후보의 당선 가능성이 여전히 높다는 게 지역 정가의 분석이다.

박성진 기자 psjin@donga.com
주요기사
#전북 송하진#제주 문대림#민주당 광역단체장후보#확정#613지방선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