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동아일보 설 특집]동계올림픽 유치 위해 급조된 ‘스키점프 국가대표팀’의 기적
더보기

[동아일보 설 특집]동계올림픽 유치 위해 급조된 ‘스키점프 국가대표팀’의 기적

동아일보입력 2018-02-14 03:00수정 2018-02-1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가대표 (2월 15일 채널CGV 오전 7시 20분)


1996년 전라북도 무주에서 동계올림픽 유치를 위해 스키점프 국가대표팀이 급조된다. 전 어린이 스키교실 강사 방종삼(성동일)이 국가대표 코치로 임명되고, 멤버들이 하나둘 모여든다. 전 주니어 알파인 스키 미국 국가대표였다가 친엄마를 찾아 한국에 온 밥(하정우), 여자 없인 하루도 살 수 없다는 나이트 클럽 웨이터 흥철(김동욱), 밤낮으로 숯불만 피우며 산 고깃집 아들 재복(최재환), 할머니와 동생을 돌보는 소년 가장 칠구(김지석)…. 각박한 훈련 환경 속에서 기적을 이뤄낸 이야기를 담았다.

#국가대표#설 특선#설 특집#특선영화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