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메트로폴리탄박물관, 금강산 풍경화 27점 전시
더보기

메트로폴리탄박물관, 금강산 풍경화 27점 전시

박용특파원 입력 2017-12-07 03:00수정 2017-12-0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평창올림픽-한국실 20주년 맞아 내년 2월부터 한국미술 특별전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박물관은 내년 2월 평창 겨울올림픽 개최와 한국실 개관 20주년을 맞아 한국 미술 특별전인 ‘금강산: 한국 미술 속 기행과 향수’를 개최한다고 5일(현지 시간) 밝혔다.

이번 특별전은 메트로폴리탄박물관 2층 아시아관에서 내년 2월 7일∼5월 20일 약 100일간 진행된다. 국립중앙박물관에 소장된 겸재(謙齋) 정선(1676∼1759)의 작품 등 금강산의 풍경을 그린 회화 27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겸재의 작품 중 국립중앙박물관이 소장한 ‘정선필 풍악도첩’과 삼성미술관 리움이 소장하고 있는 두루마리 형식의 ‘봉래전도’가 이번 특별전을 통해 선보여진다. 메트로폴리탄박물관이 보유한 19세기 금강산 회화 작품도 공개될 예정이다. 메트로폴리탄 한국실(68m²)은 내년 6월로 개관 20주년을 맞는다.

뉴욕=박용 특파원 parky@donga.com
#메트로폴리탄박물관#한국미술 특별전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