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경남지역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행사 ‘성황’
더보기

경남지역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행사 ‘성황’

강정훈기자 입력 2017-11-15 03:00수정 2017-1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인 2018 평창 겨울올림픽 성화가 14일 경남 창원에 도착했다. 이날 오전 통영 한산대첩광장에서 해군사관학교까지 문무대왕함으로 성화를 봉송한 데 이어 진해루, 진해농협, 마산항 제1부두공원, 창원스포츠파크, KT 창원지사를 거친 성화는 오후 6시 반 도청에 들어섰다.

도청 광장에서는 경남도가 마련한 축하행사가 열렸다. 타악 퍼포먼스 팀 ‘퓨전’의 대북(큰북) 공연, 국악인 오정해와 경남 전문공연 팀 ‘밀양 아리랑동동’이 분위기를 돋웠다. 해군의장대 시범이 이어졌고 라이브 공연팀 ‘비스타’와 경남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 100명이 펼친 ‘도민과 함께하는 플랩시몹’으로 환영 행사는 마무리됐다.

이날 행사에는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박동식 도의회 의장, 박종훈 교육감 등 기관장과 문화체육계 관계자, 도민을 비롯한 600여 명이 참석했다.

한 대행은 “성화 봉송 축하행사를 통해 평창 겨울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350만 도민과 함께 기원한다”고 말했다. 11일 김해에서 시작한 경남지역 성화 봉송은 거제, 통영을 거쳐 이날 창원에 머문 뒤 15일 창녕, 17일 진주를 끝으로 전남 광양으로 넘어간다.
 
강정훈 기자 manman@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