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Food&Dning3.0]동서식품, 6번째 리뉴얼… ‘국민커피’ 자리매김
더보기

[Food&Dning3.0]동서식품, 6번째 리뉴얼… ‘국민커피’ 자리매김

황효진 기자 입력 2017-11-15 03:00수정 2017-1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설탕 줄이고… 고소한 맛 살리고…

국내 커피 시장을 선도하는 동서식품㈜은 더 좋은 커피 맛과 품질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를 비롯해 변화하는 소비자 트렌드에 맞춘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고 새로운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그중에서도 1989년 선보인 커피믹스 ‘맥심 모카골드’는 끊임없이 신제품이 쏟아지는 커피시장에서도 ‘국민커피’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특히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에 따라 기존 제품을 꾸준히 개선하는 것은 물론 점차 세분되고 있는 소비자 기호에 맞춰 제품을 업그레이드하고 다양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커피믹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변화하는 트렌드와 소비자 입맛에 맞춘 다양한 제품 개발


동서식품은 변화하는 소비자의 입맛을 파악하고자 매년 100건 이상의 시장조사와 분석을 시행하고, 이 결과를 바탕으로 4년마다 ‘맥심’ 커피 브랜드의 맛과 향, 패키지 디자인을 업그레이드하고 있다.

올해는 ‘혁신(Innovation)’이라는 주제로 ‘맥심 6차 리스테이지’를 시행하며 신제품 및 품질, 디자인이 개선된 리뉴얼 제품들을 선보였다. 지난 5월 설탕 함량을 25% 줄여 깔끔한 맛을 강조한 ‘맥심 모카골드 라이트’ 발매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설탕을 100% 빼고 커피의 고소한 맛을 살린 ‘맥심 모카골드 심플라떼’를 선보일 계획이다.

맛있는 커피의 기준, ‘맥심 모카골드’


커피와 크림 설탕이 배합된 커피믹스는 1976년 12월 출시됐다. 커피와 크리머, 설탕을 이상적으로 배합한 커피믹스는 동서식품의 커피 생산 노하우를 응용하여 인스턴트 커피를 한 차원 발전시킨 제품이었다.

커피믹스는 휴대와 보관이 간편해 언제 어디서든지 손쉽게 마실 수 있는 등 세계적으로 유례가 없는 제품으로 소비자 편이 중심으로 탄생시킨 우리나라 고유의 모델이다. 이후 동서식품은 부단한 연구개발을 통해 1989년 풍부한 향의 부드러운 커피 ‘맥심 모카골드’를 출시했다.


‘맥심 모카골드’가 ‘국민커피’라는 애칭을 얻으며 국내 커피 시장에서 변함없이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비결은 기술력에 있다. 동서식품은 반세기 가까이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엄선한 고급 원두를 최적의 비율로 블렌딩하고 커피, 설탕, 크리머의 황금 비율을 맞춰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맛을 찾아냈다.

‘당신을 채우는 커피, 맥심 모카골드’
신규 TVC 온에어


동서식품은 지난달 새로운 슬로건 ‘당신을 채우는 커피’를 내세운 신규 TV 광고를 선보였다. 이번 광고는 실제 소비자들이 ‘모카골드가 가장 필요한 순간’으로 ‘회사에서 근무할 때’와 ‘혼자만의 시간을 보낼 때’를 꼽은 것을 바탕으로 ‘오피스편’과 ‘혼자놀기편’ 두 편으로 제작됐다.

맥심 모카골드 ‘혼자놀기편’에서는 모델 이나영이 친구들의 약속을 거절하고 모카골드 한 잔과 함께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담았다. 경쾌한 음악 위로 따뜻한 커피 한 잔을 들고 여유를 즐기는 이나영의 모습과 “커피 한 잔을 비운다, 혼자만의 시간을 채운다”는 내레이션이 어우러진 광고는 ‘혼자만의 시간’의 소중함을 그대로 전달한다.

또한 연기파 배우인 남궁민과 안재홍이 각각 과장과 대리로 분한 ‘오피스편’은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주말을 향한 애타는 마음’을 생생하게 표현했다. “안 대리, 내일 주말인데 뭐해?”라는 남 과장의 물음에 안 대리는 씁쓸한 웃음을 지으며 “과장님 오늘 목요일입니다”라고 대답한다. 실망한 남 과장에게 모카골드 한 잔으로 위로를 전하는 안 대리의 모습은 회사에서 동료들과 하는 커피 한 잔의 의미와 소중함을 보여준다.

동서식품 김신애 마케팅 매니저는 “맥심 모카골드가 소비자의 곁을 오래 지켜올 수 있었던 비결은 오랜 소비자 조사를 통해 알아낸 ‘소비자들이 커피믹스를 선택하는 진정한 기준은 커피의 맛과 향’이라는 점을 잊지 않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동서식품은 커피의 맛과 향에 집중해 지속적으로 제품을 업그레이드해 가는 한편 소비자들과 보다 가까이 소통하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해 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황효진 기자 herald99@donga.com
#맥심 모카골드#이나영#심플라떼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