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강원-경기 대표관광지 6곳 ‘북한강 레인보우밸리’ 결성
더보기

강원-경기 대표관광지 6곳 ‘북한강 레인보우밸리’ 결성

이인모기자 입력 2017-10-12 03:00수정 2017-10-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통합 자유이용권 등 상호협력 북한강변에 자리한 경기와 강원 지역 관광지 6곳이 ‘북한강 레인보우밸리’를 결성한다.

경기 가평군 아침고요수목원과 강원 춘천시의 남이섬, 엘리시안 강촌, 강촌레일파크, 애니메이션박물관, 제이든가든 등 6개 관광지 대표는 12일 춘천시 서면 애니메이션박물관 옆 강원창작개발센터에서 북한강 레인보우밸리 출범식을 연다.

북한강 레인보우밸리는 각 관광지의 다양한 콘텐츠를 공유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 우선 6곳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통합 자유이용권인 ‘북한강 레인보우패스’가 이달 중 출시된다. 6개 관광지를 연결하는 순환 셔틀버스도 운영한다. 셔틀버스 운영은 장기적으로 수도권까지 확대된다. 또 통합 리플릿을 제작하는 등 공동 마케팅도 펼친다.

내년에는 국내 관광 박람회와 해외여행 박람회, 팸투어 등을 함께 진행한다. 공동 출자 법인을 설립해 각 관광지의 장점과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고 통합상품권 판매와 공동 축제 개최 등도 추진한다. 전명준 남이섬 사장은 “한국 관광을 선도하는 관광지 6곳이 손을 잡고 다양한 자연·레저·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게 돼 북한강 지역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북한강 레인보우밸리#관광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