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포토 에세이]달팽이의 꿈
더보기

[포토 에세이]달팽이의 꿈

장승윤 기자 입력 2017-10-12 03:00수정 2017-10-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느림보들, 오늘도 제자리걸음이네.”

씽씽카를 탄 아이가 아기 달팽이 형제를 놀리며 빛의 속도로 미끄러집니다.

시무룩해진 형제를 향해 엄마 달팽이가 건네는 말. “넘어질라 뛰지 말렴. 언제까지고 기다릴게.”

―서울 서초동 서울교대에서 장승윤 기자 tomato99@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