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사육신 순의 561주년 추모제향’ 열려
더보기

‘사육신 순의 561주년 추모제향’ 열려

동아일보입력 2017-10-10 03:00수정 2017-10-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9일 서울 동작구 사육신공원 의절사에서 ‘사육신 순의(殉義) 561주년 추모제향’이 열렸다. 사육신현창회(이사장 이석구)가 주관하고 동작구와 동작문화원이 후원한 이날 행사에는 김재현 전 성균관 관장, 김진우 전 헌법재판관, 송지현 동작문화원장 등 350여 명이 참석했다. 추모제향은 1456년 조선 세조 때 단종 복위를 꾀하다 목숨을 잃은 여섯 충신의 숭고한 충절을 기리기 위한 전통제례 의식이다.

사육신현창회 제공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