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석성 나눔의 집’ 양재동에 3호점
더보기

‘석성 나눔의 집’ 양재동에 3호점

노지현 기자 입력 2017-06-19 03:00수정 2017-06-1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중증장애인 공동생활관 ‘석성 나눔의 집’ 3호점이 생겼다.

2011년 우면산 산사태로 큰 피해를 입은 ‘신망애의 집’을 전면 보수해 16일 문을 열었다. 중증장애인 20여 명이 불편 없이 살 수 있게 됐다.

건축비는 사단법인 석성1만사랑회가 전액 지원했다. 석성1만사랑회는 세무공무원, 세무사, 회사원, 대학생을 비롯해 500여 회원이 중증장애인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친다. 한국해비타트가 건축 시행 및 시공 기술을 지원했고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가 시설을 운영한다.

노지현 기자 isityou@donga.com
#석성#나눔의 집#양재동#3호점#중증장애인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