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마사회, 정규직 전환 TF 신설
더보기

마사회, 정규직 전환 TF 신설

최혜령기자 입력 2017-05-20 03:00수정 2017-05-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마사회가 비정규직과 간접고용 인력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상생 일자리 태스크포스(TF)’를 신설했다고 19일 밝혔다. 또 TF 활동을 위해 비정규직과 간접고용 인력에 대한 심층적 실태조사에 이미 착수했다고 덧붙였다. TF 총괄팀장은 김영규 마사회 부회장이 맡고 이양호 마사회장이 직접 진두지휘할 계획이다.

공공기관 경영정보공개시스템 알리오에 따르면 마사회에는 3월 말 기준으로 정규직 880명과 비정규직 2237명, 간접고용인력 1575명(55개 업체)이 근무하고 있다. 공기업 중에서 간접고용을 제외한 비정규직 채용 인원이 가장 많다.

마사회는 “정부 정책에 부합하는 다양한 해법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종=최혜령 기자 herstory@donga.com
#마사회#정규직#tf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