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배우 안세하 “공황장애 앓고 있다” 고백
더보기

배우 안세하 “공황장애 앓고 있다” 고백

동아닷컴입력 2015-11-05 11:10수정 2015-11-05 11: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안세하’

‘그녀는 예뻤다’에서 안세하가 진성그룹 부사장으로 밝혀져 화제인 가운데, 공황장애를 앓고 있다고 말했다.

배우 안세하는 지난달 15일 스포츠동아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백화점에조차 들어갈 수 없었을 정도로 폐소공포증과 공황장애를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안세하는 “원래 발라드 가수가 꿈이었다”고 밝히며, “고향인 경남 창원에서 무작정 상경해 오디션에 응시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결과는 합격이었고, 2009년 KBS 드라마 ‘쏘울’의 OST를 부르기도 했고 트로트가수로도 활동했다.

안세하는 “가수로 활동하던 중에 뮤지컬 제의를 받게 됐고 극단에 들어가 2010년부터 본격 연기를 시작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연기를 하며 병세도 차츰 호전됐고, 1년에 2번 정도 엘레베이터를 타거나 육교를 건널 때 불안감이 들 뿐이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한편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에서 안세하(김풍호)의 정체는 진성그룹 부사장으로 밝혀졌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14회에서는 김풍호(안세하)의 정체가 밝혀졌다.

이날 진성그룹 회장 아들이 부사장으로 취임하는 취임식에서 모두의 예상을 깨고 김풍호가 나타났다. 이를 본 모스트 기자들은 경악했고 편집장 김라라(황석정)는 “모스트스럽게 하고 왔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