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지난달 폐렴 입원 병세 악화 ‘애도 물결’
더보기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지난달 폐렴 입원 병세 악화 ‘애도 물결’

동아닷컴입력 2015-03-23 10:45수정 2015-03-23 10: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사진=동아일보 DB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가 향년 91세의 나이로 타계했다.

싱가포르 총리실은 23일 성명을 통해 “리 전 총리가 오늘 오전 3시 18분 싱가포르 종합병원에서 평화롭게 눈을 감았다”고 밝혔다.

그의 타계 소식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싱가포르가 올해 독립 50주년을 맞는다”며 “싱가포르의 국부인 그는 아시아에서 가장 큰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지도자 중 한 명으로 기억될 것”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리 전 총리의 타계 소식을 전한 아들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위대한 인간, 위대한 위업. 그의 타계로 세상은 전보다 가난해졌다”, “그는 세계의 가장 위대한 지도자 중 한 명이었다. 그는 조국에 헌신했다” 등 리 전 총리를 애도하는 국민들의 글이 쇄도했다.

한편, 리 전 총리는 싱가포르가 영국 식민지였던 1959년부터 독립 이후 1990년까지 31년간 총리를 지내 전 세계에서 가장 오랫동안 총리로 재직한 인물이며 싱가포르를 동남아시아 부국으로 성장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앞서 지난달 폐렴으로 입원한 그의 병세가 악화되자 싱가포르 국민은 그의 출신 선거구인 탄종 파가르 지역 당국이 마련한 전시장에 그의 건강을 기원하는 기를 달고 서명, 메시지, 꽃 등을 전시하며 그의 쾌유를 기원한 바 있다.

주요기사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소식에 누리꾼들은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31년 동안 총리로 지내 셨구나”,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 타계, 대단하신 분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동아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